:::::교류합시다 [한국문명교류연구소]:::::
 
 
 
 
강좌안내
강좌신청
자료실
지난강좌보기
 
  > 실크로드 학교 > 자료실
총 10건의 게시물이 있습니다.
제목 [09.06.18] 문명강좌 4강 강의록 작성자 관리자
파일 [20090618]_문명강좌_4강_강의록.hwp 조회수 1992
[09.06.18] 문명강좌 4강 강의록
 

【문명론4강요지】

2009.6.18.

우리 역사 속의 다문화주의

 

서 론

: 다문화주의(multiculturalism)는 세계화 시대의 불가피한 담론(당위성)

: 우리 나라에서의 다문화주의 역사성

Ⅰ. 다문화주의 개념과 사례

◆ 개 념 : 인종적 집단들 간의 문화적 차이와 공존을 인정하면서 사회적 통합을 실현하 려는 주의나 이론

: 성격 -- 문화적 차이의 유지와 사회적 통합의 실현이라는 이중적 성격; 이러 한 이중적 성격을 잘 조화시켜 집단들, 특히 주류(다수)집단과 비주류 (소수)집단 간의 갈등을 해소하는 것이 중요

: 배경 -- 여러 인종적 집단들을 아우르는 국민국가의 출현으로 인해 발생하는 집단들 간의 문화적 갈등을 극복하고 사회적 통합과 국가적 통일을 이루기 위한 필요에서 등장

: 문화다원주의(cultural pluralism)와 다문화주의 -- 다양성을 인정하고 사회 적 통합을 추구하는 데서는 일치하나, 전제에서는 서로 다름, 즉 문화 다원주의는 다원성과 다양성을 인정하지만 주류(core)의 존재를 전제로 하나, 다문화주의는 주류의 존재를 인정하지 않고 다양한 문화의 평등 을 전재로 함

◆ 다문화주의 사례

▶ 캐나다 : 인구 3,200만(2006) 중 원주민 1.5, 영국계 45, 프랑스계 29, 기타 유럽계 9, 아시아 등 지역계 15.5%의 인종 모자이크 사회; 종교는 카토릭 46, 프로테스탄트(신교) 36, 기타 이슬람 등 18%

: 원래 영국계 중심의 동화정책과 '앵글로 일체화'를 강행하다가 소외 된 '흰색 흑인'인 프랑스계가 반발하면서 분리주의를 주장하자 '2 언어 2문화'를 인정하는 '공용어법'을 제정(1969)한 토대 위에서 모든 집단들의 문화를 인정하는 다문화주의를 공식 선언하고 (1971) 법으로 제정(1988)

▶ 미국 : 1960년대에 일어난 인종차별을 반대하는 시민권운동을 계기로 문화다원 주의 운동이 일기 시작한데 이어 80년대에 들어와서 이 운동이 다 문화주의 운동으로 전환. 그것은 WASP(White Anglo-Saxon Protestant, 백인 앵글로색슨 신교도, 미국 사회의 주류집단) 문 화를 중심으로 한 문화의 '용광로'(melting pot)에서 다문화를 인 정하는 문화의 '샐러드 그릇'(salad vessel)으로 정책이 변화하는 과정

▶ 한국 : 이주민 100만 시대를 맞아 다문화주의 징조가 보이면서 담론이 활성화 되고, 여러 가지 정책과 조처가 취해지고는 있으나 다음과 같은 몇 가지 문제점이 노정 :

1) 다문화주의에 관한 기본개념이 정립되지 않아 혼선 발생

2) 주체인 이주민의 무관심 속에 관주도형으로 진행되고, 반인권적 행태가 극복되지 않고 있으며, 외국문화에 대한 개방수준도 저조

스위스'국제경영개발원'(IMD)은 <2008년 세계경쟁력 보고>에서 한국의 외국문화에 대한 개방 수준을 조사 대상 55개 중 꼴 지로, 이민법 항목에서는 54위로 평가('세계일보', 2008. 10.28.)

3) 한국 사회를 '다문화(주의) 사회'로 성격 규정을 할 수 있는가 하는 문제 : 이주민 100만(전체 인구의 약 2.5%) 가운데 50만은 돌아갈 '일회용 사람들'인 이주노동자, 그 중 약 20만은 '불법의 그늘에 서 숨죽여가며 살아가는' 미등록자, 이들에게 '다문화주의'는 무 의미

4) '한국형 다문화주의' 모색

 

Ⅱ. 우리 역사 속의 다문화주의

우리의 선조들은 다양한 민족과 그들의 문화를 창의적으로 수용하여 찬란한 전통문화를 꽃피우면서 다문화주의 실천에서 수범을 보여줌. 그 대표적 사례들을 시대별로 살펴보면 :

 

1) 고구려 고분벽화 속의 서역인(西域人) -- 무용총 벽화의 수박(手搏, 손잡고 겨루기) 도와 각저총의 씨름도에서 고구려인과 겨루는 상대는 큰 눈과 매부리코를 지닌 심 목고비(深目高鼻)의 서역인. 이들 서역인은 우리가 흔히 절에서 보는 수호 담당의 사천왕이나 역사 상 같은 험상궂고 우락부락한 상징적인 존재와는 달리 평범한 생활 속에서 겨루기를 즐기는 인물로 등장, 이는 서역인이 고구려 땅에 와서 함께살면서 서로의 문화를 인정하고 주고받았다는 현실을 반영

 

2) 신라는 '로마문화의 왕국' -- 일본의 고고미술사가인 요시미즈 쯔네오(由水常雄)는 신라의 로마 관련유물을 30여년 동안 연구한 끝에 동양에서는 유례를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신라에 로마문화가 넓고 깊게 스며들었다는 사실에 근거해 이러한 평 가를 내리고 『로마문화의 왕국, 신라』(2002)란 연구서를 저술. 그는 신라에서 출토된 '미소짓는 상감옥 목걸이'와 황금장식보검(일명 계림로단검), 각배 등 많은 유물에 근거해 이러한 결론을 내리고 있다. 신라문화의 다원성과 수용성 시사

'미소짓는 상감 목걸이' : 미추리왕릉 지구 출토, 지름 1.8cm, 인간 6, 백조 6, 나뭇가지 2, 아리안 거주의 흑해연안 로마 식미지 원산

 

3) 신라의 무인석상과 토용(土俑) -- 경주 외동면에 자리한 괘릉과 안강에 자리한 흥덕 왕릉의 무인석상은 심목고비한 서역인의 상으로서 능의 수호 역할을 담당, 이 사 실적인 석상들은 서역인들의 도래와 정착을 시사; 그런가 하면 경주 용광동 돌방 무덤에서 출토된 28점의 토용 가운데서 두 세 번째로 큰 심목고비의 서역인은 손 에 홀(笏)을 잡고 있음, 고관대작들의 신분증이기도 한 홀을 잡고 있다는 것은 인 종적 및 문화적 차별을 마다하지 않고 외방인을 높은 관직에까지 기용하는 신라의 차원 높은 개방성과 포용성을 실증

 

4) 처용설화의 주인공인 외래인 처용 -- 고려시대에 윤색한 처용설화(『삼국유사』)에 따르면, 신라 말엽(879년)에 동해를 통해 들어온 외래인인 처용에게 급간(級干)이 란 직급을 주어 왕의 정사를 돕게 하고 미녀를 아내로 맞게 해 대표적 신라향가의 주인공으로 등장시킴, 이것은 신라에 이은 고려인들의 차원 높은 수용성과 창의성 을 실증; 그리고 사뇌(詞腦)라는 신라향가의 명칭은 고대 페르시아어의 '찬양'이 나 '회개', '감사'를 뜻하는 'snay'(쉬나이, 쉬내)에서 유래되었다는 설도 있음

처용실화 -- 4자연인 (『삼국사기』) :

"(五年春) 三月 (憲康王) 巡幸東州郡 有不知所從來四人 詣駕前歌舞 形容可駭 衣巾詭異 時人謂之山海精靈"

 

5) 백제 금동대향로 -- 1993년 부여 부근에서 발견된 이 대향료(높이 61.8cm, 최대 지 름 19cm, 무게 11.85kg)는 맨 위의 봉황과 산악도가 부조된 뚜껑, 3단 연꽃 장식 의 몸체, 용받침 등 4대 구조로 구성. 봉황의 신조(神鳥)사상은 북방 유목민족 문 화에서 유래되고, 5악사가 연주하는 완함(서역)과 피리(쿠차), 배소(북방 유목 민), 항아리식 북(동남아시아), 거문고(한국)의 5악은 동서남북의 화합과 조화를 뜻하며, 연꽃은 불교이념의 상징. 이러한 다원주의 문화의 융합성과 더불어 이 유 물은 입체적 환조(丸彫)와 반입체적 부조(浮彫), 그리고 공간적 투조(透彫) 등 조 각의 모든 기법을 완벽하게 소화한 공예미술의 백미

 

6) 고려의 내자불거(來者不拒)의 귀화책 -- 고려는 튼튼한 국력과 높은 문화적 자신감 을 바탕으로 '오는 자는 거절하지 않는다'는 '내자불거'의 귀화책을 실시. 귀 화인을 호적에 편입시키고 성을 하사하며, 관직을 제수하고 작위와 식읍을 내리 며, 안착용 주택과 전답. 미곡. 의복. 기물. 가축 등을 무상으로 시여하며, 안전 을 위해 국경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 안착시키는 등 포용과 우대의 선정을 베품. 그리하여 민족문제와 다문화문제 해결에서 세계사적 전범을 수립, 결과 우리나라 총 275개 성씨 중 귀화성이 130여개인데, 그 중 고려 때가 60개(신라 40, 조선 30 개)로서 최다, 고려 초 100년간 17만(총 인구 230만)이 귀화했는데, 대표적 귀화 인은 고종 때 화산(花山) 이씨의 시조인 이용상(李龍祥, 베트남 이왕조의 왕자, 1215년 고종 때 옹진반도에 표착, 남한 260가구)과 충렬왕 때 덕수(德水) 장씨의 시조인 장순룡(張舜龍, 1274년 충렬왕 때 몽골비 제국공주의 시관으로 내려한 회 회인, 남한에 50여 집성촌 3만명)

영국의 여행가이자 화가인 헨리 새비지 랜더(H.S.Landor)는 조선 방문기 『고요한 아침의 나라 한국』(Corea : Land of Morning Calm, 1895)에 서 한국(조선)을 '다민족 혼혈사회'로 평가하면서 특징적 두상과 체형 을 살려 38장 삽화 그림

 

7) 조선의 서학(西學) 수용 -- 동양 3국은 서학 수용을 근대화와 서세동점에 대한 대응 방편으로 삼는 데는 궤를 같이 했으나, 수용태도나 미친 영향에서는 서로가 크게 다름. 조선은 서구인이나 국가권력의 개입 같은 타율이 아닌 자율에 의했을 뿐 만 아니라, 심층적 연구와 논쟁을 통해 창의적으로 서학을 수용. 서학에 대해 부분수용(이익, 홍대용)과 전면배격(안정복), 전면수용(다산 등 남인파)의 3가지 태도를 취함, 결과 서양종교가 타율이 아닌 자율에 의해 수용된 나라는 오직 조 선뿐, 이것은 탁월한 문명 수용성과 자정능력을 말해줌; 서양의 우주관에 대해서 도 전통적 우주관으로 재해석하거나 조화시키는 지혜를 발휘. 예컨대 19세기 실학 자 최한기(崔漢綺)는 특유의 기철학에 바탕한 독창적 조선식 우주관으로 뉴톤의 만유인력법칙이나 아리스토테레스의 4원소설을 설명.

최한기는 『神氣通』(1836), 『地球典要』(1857), 『星氣運化』(1867) 등 저서에서 우주 만물과 제 현상은 기륜의 흐름이라는 기철학에 바탕한 ' 조선식 우주론'을 제시해 서양의 우주관과 철학을 비판

 

결 어 :

'고제왕이지내자'(告諸往而知來者, 어디로 가려는지 알고 싶거든 어디서 왔는지 되돌아봐야 한다.ㅡ 공자).

앞의 사례들을 종합하면, 우리 역사 속의 다문화주의('한국식 다문화주의')는 다 음과 같은 특징을 지니고 있음을 발견:

1) 다양한 문화에 대한 개방성과 창의적 수용성이 강한 다문화주의

2) 포용과 조화로 뛰어난 전통문화 속에 다문화를 용해시킴으로써 단일민족 문화로 승화시킨 다문화주의

3) 다양한 문화의 융합을 통해 사회적 통합과 국가적 통일을 실현한 다문화 주의

 

이러한 특징을 지닌 우리 역사 속의 다문화주의와 그 해법을 거울로 삼아 오늘의 다문화주의를 진취적으로 이해하고 다루어 다문화 속에서 야기되는 제반 문제들을 슬기 롭게 해결해야 할 것임.

 

=== 끝 ===